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꾸준히 ㅄ들의 댓글이 달리길래 글을 한번 써봄ㅋ 글의 요지는 어차피 MP3 것도 불법으로 다운받은ㅋ mp3를 스마트폰에 짱박아가 길바닥서 음악을 들어봤자 돈지랄 떤거나 번들이나 별반 차이없다... 라고 했는데 돈 좀 모아가 돈 2~30짜리 이어폰을 귓구멍에 처박고 자부심 쩌는지 간간 병맛같은 댓글이 보이더이다.

댓글에도 간간 써있고 뭐 E888이 이야기를 꺼내길래 한마디 하자면 필자 역시 평상시 스마트폰으로 싸구려 MP3음악을 들을땐 밖에선 갤스2번들, 집에선 막굴리기 좋은 중저가 이어폰의 대명사 E888이를 사용하고 있다. 운동할땐 W08이 제맛이고;; 뭐 해당 제품을 써봤냐고 하길래 하는 소리이고 말하고픈건 이거다. 어차피 돈 80장 정도 넘기지 않는 이상 그 이어폰은 다 거기서 거기란거다. 것도 스마트폰으로 듣는건 말이지. 헌데 무슨ㅋㅋ 쥐뿔도 없는 것들이 돈자랑 해대는 것도 아니고 돈 천만원짜리를 써봤냐 어쩌냐 삽소리 해대고 지들 가지고 있는 이어폰부심 쩔어서 헛소리 해대는거 이해가 참 안간다. 계속 ㅄ같은 댓글 달리면 제대로 아끼는 보물 1호 이어폰 인증까야겠다ㅋㅋ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yvaablog.tistory.com BlogIcon Hyvaablog 2012.04.23 2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각이 둔감한 건지... 30만원대 해드폰을끼나 2만원대 이어폰을 끼나 크게 차이를 못느끼겠던데...
    그냥 자기 귀에 맞는거 쓰면되는거지 무조건 비싼게 좋은거다라는 인식이 참 문제긴 문제인거 같아요.

  2. Favicon of https://klassika.tistory.com BlogIcon CherryBrownBear 2012.04.23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2~3만원 넘어가면 보통 사람의 귀로는 차이가 없음여. 왜냐면 보통 flac으로 조용한곳에서 들을때 아니면 음질은 거기서 거기이기땜시-_- 솔직히 말하자면 그 돈이 넘어가는걸 사는건 flac으로 들을때 이야기. 그리고 가장 좋은건 cd로 듣는거시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