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이상 ⓒ MBC

MBC의 새로운 프리랜서 아나운서들을 소개함. 많이들 부족하겠지만 애사심을 잃지 않도록 기원함.
이젠 더이상 파업하고 쌩떼를 쓰고 우격다짐 하면 뜻대로 이뤄질꺼란 구시대적 발상은 전혀 통하지 않는다.
김재철 사장의 뚝심과 패기를 믿음. 더불어 쓰러져가는 MBC 역시 바로 잡아 나아갈 것이란 점 또한 믿음.
인터넷의 가짜진보들만 믿고 인터넷여론이 대세인냥 무턱대고 파업한 현 MBC노조 또한 생각을 바꾸길...;;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엠비쓰 2012.05.12 1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장느무시끼....
    진짜 지독한넘이네...빨리 안짤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