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남자의 자격이 안그래도 나는 가수다 때문에 초상집 분위긴데 어제의 방송은 거의 자멸하는 분위기더만;; 나가수를 겨냥해 특단의 조치! 요즘 대세인 개그맨(?) 전현무까지 투입을 했으나 별 소득은 없었지 싶다. 한가지 웃긴건 기존 멤버들이 더 띄워주고 해야 하는데 전현무에 대해 좀 떨떠름해 하는 분위기가 물씬 풍기더이다.
  ▲ ⓒ KBS2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中

분명히 컨셉은 아니지 싶었는데 전현무도 많이 민망해 하는 눈빛이 자주 보였뜸;; 몸값만 따지고 보자면 기존멤버들이 엎드려 절해도 모자랄 판에 초장부터 버릇을 들이는 꼬라지를 보니 전현무가 좀 불쌍해 보이기도...;; 그나저나 방송 중간 혼자서 하모니 하는 쌩쑈는 나름 웃겼음ㅋ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annapurna516.tistory.com BlogIcon 안나푸르나516 2011.05.09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금 아침프로그램에서 소식들었습니다. 적응이 엄청빠른것 같습니다. 어쩌면 너무 코미디로 나가지 않을까 하는 우려도 생기구요~ 전현무의 활약을 기대해 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