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나는 가수다가 조작이 의심스럽다는 보도 때문에 무척 화가 난 모양인데 왜 이러실까 싶다. 선수끼리 말이다. 김영희 PD하면 예능계에서도 전설적인 양반인데 말이지 굳이 저런 노이즈에 펄쩍 뛰는거 보면서 혹시나 본인이 혼자 논란을 일으키는게 아닌가 하는 골때린 상상까지도 간다. 그도 그럴 것이 나는 가수다가 시작하기 이전 즈그들끼리 엄청나게 언론플레이 해대고 즈그들끼리 스포 뿌리고 아주 연예뉴스란 하루가 먼건 둘째요 매시간마다 새로운 뉴스질로 도배를 하던건 다 잊었나 싶다.
  ▲ ⓒ MBC'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中

물론 이번엔 혼자 북 치고 장구 치는냥 본인이 조작논란을 흘리진 않았으리라고 본다. 나름 이슈를 터뜨렸고 인기 또한 많아지는 분위기니 말들이 많아질 것이고 거기에 잡음이 따라오니 어쩌면 프로그램 특성상 조작이 있지 않을까 하는 논란 정도는 현 예능 프로그램들의 몹쓸 버릇인 언플 및 노이즈 수준으론 그저 껌인 수준인데 왜 저렇게 혼자 날뛰는지 이해를 할 수가 없다. 진중하게 묵묵하게 그러던가 말던가 프로그램만 열심히 만들고 시청률을 유지한다면 누구도 비난하지 않을것을...;;

뉴스 댓글을 보니 죄다 PD를 욕하고 있다. 이게 바로 현 방송 특히 예능의 트랜드다. 전설적인 PD일지는 몰라도 갠적으로 참 센스가 부족한 PD라고 본다. 하나하나 저렇게 펄쩍 뛰며 해명을 하는 모습이 오히려 찌라시 기사들이 더 신뢰가 간다고 할까? 안그래도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는 프로그램이 한 사람의 수장으로 인해 먹칠이 되지 않을까 점점 재밌는 관전포인트를 갖게 만드는 프로그램이다. 그리고 한마디만 더 덧붙여 어찌됐던 MBC라는 회사에 몸을 담고 있는 이상 '조작논란'을 가지고 펄쩍 폴짝 뛰는 모습이 과연 나만 웃긴것인지?
- 공사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