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정말 정말 정말 간만에 요리다운 요리를 해보는듯 하다;; 일전에 냉동실에 닭한마리 쟁겨 있는건 확인 했겠다 집구석 들어오기 전 닭볶음탕과 관련 몇가지 재료를 준비하기로 함! 언제부턴가 뭘 해쳐묵하던 만원의 행복을 실천중이라 이번에도 돈만원 채워보자 싶어 적당하게 재료를 준비하니 정말 대략 1만원 정도;; 닭이 대충 4000원이다 치고;; 나머지 돈 6000원 줬으니 대략 1만원;;

정말 채소값 개비싸;; 여튼 닭 한마리니 좋아하는 감자와 당근을 많이 넣자 싶어 감자,당근 좀 징하게 사주고 요러쿵 죠러쿵 요리시작! 이젠ㅋ 요리 중간중간 뭐 찍는거 좀 병맛나서 안하기로 했음ㅋ 걍 쳐묵기 전에 기억나면 잠깐 찰칵! 고정도? 여하튼 그래서 짜잔!

아~ 진짜! 내가 해서가 아니라 아 정말 개맛있어ㅋㅋㅋㅋ 이번꺼 대박이였음^^ 지금까지 닭볶음탕 중에 쵝오! 원더풀! 뷰티풀! 킹왕짱! 어무이 역시 국물에 살짝~ 맛이 가신듯(?) 밥 비벼 먹고 장난이 아니셨음;; 하다못해 키우던 개도 어지간 하면 사람들 먹는데 안개기는데 엄청 개겨댐;; 닭한마리에 온가족이 배부르게 먹을수 있더 이유는! 두둥~

바로 요놈들! 닭볶음탕의 투탑! 당근&감자! 여튼 요놈들을 많이 넣어줘서 배부르게 먹은듯;;ㅋ 솔직히 닭보다 더 맛있음! 특히 당근^^ 여하턴 요로콤 닭도 좀 씹고 맛난 당근과 감자도 씹어주고 맛난 소스(?) 국물(?)에 한가마솥 밥도 비벼 먹고 해서 돈만원에 온가족 배찢어부러~ㅋ 솔직히 까놓고 말해 다 만들자마자 대접에 퍼담은거 찍었음 완전 그럴싸 했는데;; 허나;; 그럴 정신이 어딨어ㅠㅠ 먹다 남은 마지막 찌끄래기들↑ 잡고 소주 한병 까잡수며 한끼니 더 하시는중;;;;; 넘 맛있어^^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annapurna516.tistory.com BlogIcon 안나푸르나516 2011.01.13 0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 사진보니 배가 급 고파지네요......^^

  2. 007 2011.02.01 2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막 야심한 10시를 넘어가는 시간...음식사진을 안 봐야되는 건데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