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그리고 결국 해냈다. 뭔소린고 하니;; 현재 온,오프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엿같은 소식이 하나 있는데 바로 멀쩡하게 길 가던 꼬마아이들에게 발로 차거나 걸고 넘어뜨리는 '로우킥 소녀'가 그 주인공! 건물 계단에서 어린 학생들이 들어오는 것을 기다리고 있다가 다리를 걸어 넘어뜨거나 발로 차는 등 부상당하게 한 내용이 공중파 뉴스까지 타면서 국민적 분노를 일으키게 했는데 그 속에 자세한 소식이 더 가관이였다. 피해 학생의 부모가 CCTV 기록을 토대로 가해 학생의 인적사항을 확인 경찰에 제보를 했지만 결국 돌아온건 경찰의 미온적인 수사였다.
  ▲ ⓒSBS뉴스 캡쳐

경찰은 피해자 신원이 밝혀지지 않았다며 수사를 미루고 있던 도중 해당 소식이 뉴스까지 타게 되면서 이슈로 떠오르자 그제서야 재수사(?)를 철저하게 하려 하는 움직임이 보였지만 먼저 제대로 수사를 한곳은 다름아닌 네티즌수사대였다. 이번 수사 역시 코찰청이라 불리우는 코갤의 움직임이 컸던것! 네티즌들은 뉴스화면을 토대로 인터넷 지도를 통해 위치를 정확하게 파악했으며 역시 가해학생들의 손에 든 물건 등을 토대로 가해자들의 인적사항을 털기 시작했으며 이미 싸이월드 역시 개털어 가해자의 사진 등을 확보해 놓은 상태다. 아니나 다를까 이런 움직임이 보이자 뉴스의 영향도 있기야 하겠지만 경찰이 제대로 된 수사를 하게 된 것!

방송 보도후 새벽시간 가해자 학생의 집에 방문 자필진술서를 받아 냈으며 이 날 중으로 가해학생과 부모들을 소환 할 예정이라 한다. 한가지 이상한건 새벽이고 나발이고 무슨 친절하게 가해자 집에 가서 진술서를 받아 오는지 미스테리;; 여기서도 네티즌수사대들이 의심을 품기 시작! 확실한 증거는 없지만 가해학생의 부모가 경찰집안이라는 부분까지 개털었는데 이 부분은 믿거나 말거나;; 뭐 여하튼 "장난으로 한 일인데 이렇게 파장이 커질줄 몰랐다"라는 개드립을 날린 로우킥소녀 사건은 한 아이에게 평생 트라우마로 남길뻔한 일을 방송과 네티즌수사대들 덕분에 가해자의 신원확인 및 처벌 등을 끝으로 제2,3의 로우킥소녀 사건을 제때에 방지하게 되었다.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노 2010.11.15 1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이다 시원하군..!
    역시 네티즌이야!!!
    못믿을 검,경찰,정부나부랭이들 에휴휴=333

  2. dddd 2010.11.15 18: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찾기 쉬울거에요 쭉빵이나 네이트에서 댓글다는 여자애들중에 일테니

  3. 코갤청..ㅋㅋ 2010.11.15 18: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넷, 네티즌 수사대,트윗터, 싸이 없었음 그냥 묻힐 사건들 얼마나 많습니까.

    이래도 무조건 네티즌을 개티즌으로 몰고가려는 기성언론들과 수구세력...들.

    어쨌든, 코갤청이라니..ㅋㅋㅋ CSI 뺨때리는 네티즌 수사대 화이팅 입니다.

  4. kmk 2014.03.02 12: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두천경찰서 민원실 여경들과 수사권력들의 불법사찰 사기갈취윤락녀생산만행을 외치다 daum qkmk 블로그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