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단 글을 배설하기에 앞서 이 블로그는 잡탕 블로그로 굳이 나눠보자면 일기와 세상의 이슈를 나불거리는 블로그이며 광고수익 이미 오래전 포기했고 그렇다고 굳이 놓을 수 없는 블로그이자 블로거임을 밝힘! 오랜만에 진득허니 다음뷰에서 죽때려봤는데 참 재밌는 트랜드가 보이더이다. 다름아닌 '다음 뷰'에 참 불만들이 많아 보이던데 대표적인게 추천버튼 관련 뭐 조작이 어쩌고 저쩌고 하는 글들이 간간 보이는데 솔직히 까놓고 말해 추천조작이야 관리자들도 어쩔 수 없는 부분이고 적어도 이미 1년 훨씬 이전부터 말이 많았던 부분이다. 이부분 솔직히 아직 답없다. 아니 평생 없을듯 싶은데 조작 어쩌고 운운할 시간에 아주 단순한 팁이지만 '추천받을 글을 쓰시길'

두번째로 베스트블로거 및 파워블로거? 파워블로그? 뭐 요딴거에 질투들이 참 많던데 내 장담컨데 블로그 운영한지 1년도 안된 블로거라 감히 단언한다. 이유야 뭐 한 2년? 고정도 해보시면 알터고;; 왜 이렇게들 질투를 하나 생각을 해봤더니 오래 생각할 필요도 없는듯 싶다. 바로 '돈'이다. 요거도 굳이 설명 안해도 알지 싶고;; 일단 저 베스트블로거란게 다음 뷰(블로거뉴스)에 베스트 글이 하나라도 올라야 되는 것이고 관리자가 이유없이 개판 5분 전의 글을 베스트로 올려주기 만무하고 다 이유가 있어 어쨌든 베스트블로거란 타이틀을 가지게 되는 것이며, 베스트 맛을 본 블로거는 더욱더 알토랑진 주제를 가지고 포스팅을 업그레이드 시켜 계속 베스트를 차지한다면 그거야 뭐 노력의 댓가겠지.

파워블로그는 솔까말 나도 대체 뭐가 파워블로그인지는 모르겠다. 허나 다 주제별로 여러 심사를 거치고 해서 선별해 파워 표딱지 하나 주는건 이것도 뭐 다 이유가 있어서 그러지 싶다. 솔직히 표딱지 받으면 베스트에 더 오를 가능성이 높은건 사실이고 이 부분에 대해서도 당연하지 않을까? 그냥 하루아침에 파워 표딱지 받은건 아닐테고 다 차곡 차곡 쌓아 올라가서 뭐 그런 영광 아닌 영광을 누리는 것이니 이걸 가지고 질투하는건 좀 웃기다. 앞서 밝혔듯 아주 쉬운거다. 추천받을 글을 쓰고 베스트블로거가 되어 계속 양질을 글을 생산해 연말에 파워블로그 타이틀을 거머쥐면 되는 것이다. 그럼 그에따라 '돈'도 들어오지 않겠는가?

마지막으로 편집자? 인지 관리자? 인지;; 뭐 욕하는 사람도 있고 블로그도 부익부 빈익빈이네 하며 혹 몇몇 블로거들과 포탈 측간 모종의 거시기가 있지 않을까 우려하는 블로거도 있던데 이건 걍 IT영화 같은 소리고 한가지 필자도 딴생각 하나 드는건 포털도 수익을 내야 하는 '회사'이기에 이부분은 정말 어쩔 수 없는 부분인듯 싶다. 그렇다고 포탈들이 대놓고 하진 않고 나름 소신껏 운영한다 생각하는데;; 막말로 블로그를 이용해서 뭔 남는 장사 있다고;; 특히나 돈될꺼 하나 없는 티스토리를 가지고 말이지^^ 요즘들어 너무 질투들이 쩔어서 한 번 생각해본걸 찌끄려 봤는데 속시원하게 하고픈말 다 못한 것도 사실이고ㅋ 여튼! 좋은글들 많이 쓰자^_^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10.11.03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국은 돈. 그리고 욕심이 아닐까 싶어요.
    저도 돈에 대한 욕심이 없다고 하면 당근 거짓말이긴 한데 요근래 터져 나오는 모습들 그닥 보기 좋지는 않네요.

  2. Favicon of https://namsieon.com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0.11.03 0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요....
    단순히 글 쓰고 다른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다는 것에 만족해야 겠지만, 쉽진 않지요 ㅎ

    이런저런 불만 운운할 시간에 글 하나 더 쓰는것에 동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