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대를 하고 봐서 그런지 솔직히 그닥이였다. 그나저나 포탈 영화평점 알바들 법적으로 어떻게 안되나? 이거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는 것도 한두번이지 평점에 낚이는거 이젠 진심으로 짜증나네;; 이전 황정민 류승범 주연의 사생결단 이라는 영화를 넘 재밌게 본지라 이번 영화도 꽤 기대를 했고 평점이 꽤 높아서리 큰 기대를 가지고 관람을 했지만 쫌 실망한 것도 사실이다. 시나리오 역시 첨부터 중반까진 꽤 잘 짜여진 느낌이다 싶었지만 막판으로 가면서 어거지 스토리가 나오기 시작하고 연출도 영화 끝부분에 '아~ 이 영화 류승완 감독 영화지?' 할 정도로 밍숭맹숭하게 끝을 내버렸다.
  ▲ 영화 '부당거래'中

주연배우들 연기 역시 사생결단에서의 두 배우의 콤비를 넘 맛깔나게 봤는지 이번 영화에서는 그닥 연기력에 대해서 논하고 싶지 않을 정도로 눈에 띈 부분도 없었다. 황정민이야 뭐 워낙 캐릭터빨 잘 세우는 배우인지라 고개를 끄덕였지만 류승범은 인간적으루다가 연기 공부 좀 해야 하지 않을까 싶네;; 코믹 캐릭터라 다행이지 제대로 정극했음 욕 좀 먹을 정도? 뭐 그래도 빵빵~ 터지는 부분이 많았던지라 그래도 기억에 남는건 류승범이더이다. 조연의 유해진도 달건이 캐릭터가 넘 흔한지라 뭐 눈에 확 띄는건 없었고 그나마 황정민의 경찰 후배역으로 나온 마동석이란 배우가 확실히 연기에 대해선 뭔가 아쉬운 빈자리를 채워주긴 했다.

넘 부정적으로만 썼나?ㅋ 부당거래가 완전 쓰레기영화란 소리는 아닌데ㅋㅋ 영화가 그리 지루한 편은 아니다. 중반까지 좀 늘어지는 부분도 있지만 워낙 극 전개가 빠른지라 몰입도 잘 되고 하지만 간간 앞서 밝혔듯 어거지로 가는 분위가가 엿보였던지라 쪼까 불편한 관람이긴 했던게 좀 아쉬웠다 할까?^^ 나름 생각지도 못한 반전도 있어 깜놀하긴 했었고 주,조연 이외의 눈에 띄는 단역들도 보였던지라 나름 시간은 참 잘 흘러간 영화긴 했다. 요새 뜨는 배우 송새벽도 살짝 나오는데 등장만 했다하면 뭐 한거 하나 없는데도 관객들은 뒤집어지더이다. 확실히 골깐 캐릭터는 분명한듯^^ 뭐 이 영화 부당거래의 결론은! '와! 재밌다'정도는 아니고 '뭐;; 볼만하네?'요정도?ㅋ 갠적으루다가 별 다섯개 만점에 ★★ 미안하지만 두개정도?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