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에픽하이의 타블로에 대한 학력위조설 등을 느긋(?)하게 관전만 하던중 이 시점에서 적절하게 글 하나 싸질러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질문은 간단하다. "아니 왜 공개를 안해?"이다. 뭐 똥들이 더러워서 가만 있겠다면 뭐 이해는 가나 이건 똥이 더럽고 무섭고를 떠나 사태가 이지경까지 커지게 되었다면 뭔가를 공개하거나 자신의 의견을 표명해야함에도 그저 묵묵부담;;;

또하나! 뭐 노래가 뜨고 에픽하이라는 이름을 알게 된 것도 사실이지만 여튼저튼 '스탠포드'마케팅이 전혀 없지 않았던건 부정할 수 없는 사실 아닌가? 덕분에 힙덕후든 힙돌이든 스탠포드 출신의 생각있는 힙덕후가 그대로 먹혔고 그닥 귀에 꽂히는 노래는 없었지만 미쓰란지 뭔지와 다른 멤버는 기억에 없고 그저 에픽하이 하면 타블로! 타블로 하면 스탠포드! 아니였던가?

그런 에픽하이 하면 타블로! 타블로 하면 스탠포드!의 타블로가 현재 다름아닌 스탠포드 대학과 관련 뭔가 냄새가 진하게 풍기는 이 와중에도 그저 묵묵부답이다. 이러니 누리꾼들이 미친듯이 달겨대고 있는 상황 아닌가? 물론 시작은 미국에 사는 머시기가 근성있게 의문을 제기하면서 이 상황까지 왔지만 중간에 타블로는 또 그 미국넘아를 명예훼손으로 고소까지 하지 않았던가? 이 부분도 참 골때린게 한국에서 캐나다 국민이 미국 국민을 명예훼손죄로 고소를 했다라? 껄껄.. 일련의 이 모든 상황이 그저 코메디다.

이 코메디를 끝내는 방법은 바로 한가지다! 인증이고 뭐고 나발이고를 다 떠나서 사태가 이리 커졌으니 공식석상에서 "나 좀 그만 괴롭혀라!","나 스탠포드 출신 맞다!" 몇 마디 해주면 조용히 사그라들 것을;;; 바꿔 생각하니 이 또한 신종 마케팅인가? 가정 꾸린지도 얼마 되지 않았고 소중한 소중이도 얻은 상황에서 너무 안일한 대처를 하는게 아닌가 싶기도 하다. 가족 생각은 대체 하고는 있는건지...;; 그냥 조용히 묵묵부답하며 괘씸한 넘들은 조용히 조용히 고소 때리면서 일 마무리를 짓기엔 그간 예능에서 너무도 스탠포드! 스탠포드! 그리고 학교와 관련된 일화를 서슴없이(?) 난무하리만큼 발설하지 않았던가? 자 이제 입을 열 시점인 듯 싶다.

- 공사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