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얼마전 이사를 했다. 물론 포장이사를 했지만 이사를 하고 나면 이런저런 뒷정리가 짜증나는 법인데;; 미루고 미루다 어제 저녁부터 슬슬 정리를 시작했다. 먼지가 날리기에 현관문을 열어 놓은 것이 화근이였다. 물론 쩡이 입장에서도 이사라는 것이 처음이며 쌩판 처음 엉뚱한 동네에 떨어져 많이 어리둥절 했을텐데 그새를 못견딘 것일까?

그저 1박이나 2박 등 여행을 데려 간것으로 착각을 하던 녀석이 몇 일밤을 이 곳서 자고 먹고 하니 난 누군가;; 또 여긴 어딘가;; 했나보다ㅋ 해서 평소 절대로 안하던 탈출을 결심했는가보다. 열린 현관문 사이로 기회를 노렸겠지+_+ 언제부터 이녀석이 나가 있었는지 모를 정도로 열심히 짐정리를 하다가 뭔가 허전함을 발견한게 대략 30여분 정도 지난 시간;;ㅠ

그냥 짐정리고 뭐고 다 때려치고 문을 잠고 미친듯이 쩡이를 찾아 온동네를 휘젓고 다녔다. 동네 꼬마들이 보이면 코딱지 만한 강아지 못봤냐 묻고 또 묻고 그렇게 헤메이다가 점점 불안감이 밀려온다;;ㅠㅠ 그래도 포기하지 않고 아주 그냥 "너 오늘 잡히기만 해봐랏!"하며 정말 땀이 비오듯 찾아 다닌 결과 저 멀리서 왠 낯설지 않은 녀석이 보인다. 쩌;; 쩡이닷!! 순간 500m금메달의 모태범 선수처럼 미친듯이 질주해서 쩡이를 붙잡았다^_^ 올레~*

다행히 눈에 잘 띄는 핑크색깔 옷을 입혀 놓은게 눈에도 잘 띄어 일찍 발견하지 않았나 싶다. 여튼! 요뇬(?)을 잡아다가 아무말 없이 집에 데려와 처음으로 그 정도로 혼내 본 적이 없는 듯 싶다. 정말 안하던 짓인데;; 왜 이런가 생각해봤더니 그닥 혼낼 일도 아니였다. 내가 잘못했음 한거지 요녀석이 뭔 죄랴;; 이사를 오자마자 산책 한 번 시켜주고 이사를 했다는 표현을 심어줬어야 하는데 아무 설명도 없으니 요녀석의 호기심이 무척 발동한 모양이다. 여하튼! 정말 시껍한 하루였뜸;;ㅠㅠ 사진은 뒤지게 혼내고 난 뒤^^ 눈물샘이 젖은모습 안습ㅠㅠ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sungsim1 BlogIcon 성심원 2010.02.25 2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아지의 표정이~

    이사하면 환경이 바뀌니 이래저래 조심해야겠습니다.
    다음달 이사를 앞두고 저도 싱숭생숭 ㅎㅎㅎ.

  2. Favicon of https://jazz0525.tistory.com BlogIcon 자 운 영 2010.02.25 2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욘석보고 또 사달라고 난리네요 초딩 3학년 우리딸 ;;
    제가 워낙에 애완견은 감당이 안되서리 ㅎ
    털 날리는게 싫드라고요

    이쁘긴 하네요^^ 깍궁 ㅎ~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10.03.04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으흐흐;; 애들이 조를땐 난감하시죠? 근데 강아지 키우는거 처음에만 어렵지 잘 키워놓으면 참 좋은데 말이지요. 털도 그다지 날리지 않아용~ㅋ

  3. Favicon of https://9bong.tistory.com BlogIcon d토끼삼촌b 2010.02.26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표정이 살아있어요....쩡이 표정으로는 임마는 왜 신경질이고 그런표정?ㅋㅋㅋㅋ
    귀여워죽겠네요.....^^ d토삼b

    P.S: 짐 정리 진짜 구차니즘의 극치죠..저도 잘 압니다...몇번 해보니 나름 노하우라고 할까..
    일단 생각을 하면 안됩니다.생각을 하게되면 짜증부터 납니다....진짜 아무 생각없이 손에 잡히는데로 정리를하는겁니다...그러다보면 어느순간 ~~어쭈...다됐넹....그렇게 되더군요.ㅋ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ektwnl BlogIcon 캬옹 2010.03.02 12: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정말 놀라셨겠어요~
    아웅~저도 이사한지가 언제인데... 아직도 짐이 굴러다녀요ㅠㅠ
    쩡이도 낯선 집에 곧 적응 하겠지요ㅎㅎ넘 혼내지 마세요~
    저희집 아가들은 벌써 적응 완료인것 같아요 ㅋㅋ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10.03.04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맞당~ 님도 이사하셨죠?ㅋㅋ 고생 많으셨습니다. 전 이사할때 쩡이 그냥 미용실에 맡기고 후딱 했는데도 참 일이 많더군요ㅋㅋ

  5. Favicon of https://coffeestar.tistory.com BlogIcon maximus. 2010.03.06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놀라셨겠네요
    저도 예전에 키우던 요크녀석이 없어져서
    미친듯 찾으러 다니고 있었는데
    동네 도둑 고양이들 보고 쫄아서 얼어있던거
    넵다 주워왔었던...-_ㅜ

    쩡이 표정이 정말 서러워 보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