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 사건 터진지 일주일도 지나지 않은 사태를 놓고 연예인 한 명 실명을 거론하면서 토론 주제를 억지로 만들어 이슈화 시키고 시청률 좀 뽑고자 어떻게 토론은 시작이 되었는데 역시나 준비가 안된 티를 팍팍~내면서 3류 코메디 프로로 전락하고 말았다. 일단 방송 시작한지 얼마 안된 시점부터 코메디프로를 스스로 지향하는게 보여 코메디프로를 보는 기분으로 편안하게 시청을 했다. 그러면서 오늘 방송의 문제점을 몇가지 찝어 보고자 한다.
  ▲ ⓒ SBS시사토론 홈페이지 캡쳐

첫째, 대체 이딴 토론을 왜 했는지 진심으로 묻고싶다. 애시당초 2PM 재범사태를 꺼낸 카드는 분명 무리수가 있었던 것! 아니나 다를까 이게 정말 시사토론 프로그램이 맞는가 싶을 정도로 수준낮은 토론이였다. 토론 끝엔 결국 남는게 하나 없었다. 오히려 해당 연예인을 두번 킬한 셈이다. 시청을 다 한 후 남은 생각은 딱 한가지다. '2PM 재범' 이것 외에 그 어떤 생각도 들지가 않았다.

둘째, 오늘 패널들을 보니 대체적으로 정확히 무엇에 토론을 해야하는지 전혀 감을 잡지 못하는 사람들이였다. 아니나 다를까 패널중 한 분은 이런 토론을 한다는 자체를 어이없어했다. 참 재밌지 않은가? 방송국에서 어렵게 모신 패널이 해당 토론회에 나와 말을 살짝 돌려서 "대체 이런 토론을 왜 해야합니까?"라고 말한 꼴이란ㅋ 코메디가 따로 없었다.

셋째, 시사토론 제작진과 패널들은 이번 일이 정확하게 어떤식으로 일어났고 현재 어떤 상황인지 사회자 포함 아무도 알지 못하는듯 싶다. 이런 사람들이 뭔놈에 2PM 재범의 이름을 빌려와 인터넷 여론문화를 어쩌고 저쩌고 바꾸자며 토론하는 꼴을 보니 시청내내 답답함을 감출수 없었다. 그나마 한나라당 전여옥 의원과 변희재 씨가 나름 인터넷을 좀 하는듯한 모습이였다.

재밌던 관전 포인트도 있었다.
첫째, 난 이런 공중파TV 토론회에서 변희재 씨가 에이스일꺼라곤 꿈에도 상상하지 못했다.
둘째, 전여옥 의원은 살짝 간보다 슬슬 미디어법 카드를 꺼내려는 듯한 모습이 보였지만 애써 참으셨다.
셋째, 황상민 교수. 상황극 잘봤습니다.
넷째, 탁현민 씨? 님은 넘 감성적임ㅋㅋ

결론, 문화와 사회적 이상 사회현상을 깊이있게 다뤄보고자 시작됐던 이번 토론회는 결국 아무것도 얻지 못하고 한가지 얻은게 있다면 씁쓸함만을 시청자와 2PM 재범에게 남겨주고 말았다. 의원 한 분은 은근슬쩍 자신의 직업과 연관지으려 애쓰는 모습이 애처로왔고 나머지 세 명의 패널들도 뭔가를 말해보고자 했지만 워낙 준비없고 답 안나오는 주제였던지라 스스로들 자폭하는 모습이 역력했다. 그리고 토론회에서 사회자의 역량과 위치가 얼마나 중요한지 새삼 깨닫게 해준 좋은 프로그램이였다.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essy 2009.09.12 06: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전여옥이라는 예팬네가 이일에 관해 토론을 할 생각일까요?

    박진영은 이명박 자문의원 입니다
    4년전 글이 지금 나타나? 왜 하필 인기최고인 가수에게? 탈퇴를 원하는 네티즌 보다는 탈퇴 반대 운동하는 네티즌이 훨씬 많은데 왜 네티즌들 욕을 하나? 이일과, 미디어 악법, 인터넷 실명제 등이 무관 할까요? 임진강 참사와 4대강 사업은?

  2. Favicon of http://www.daum.net BlogIcon segdd 2009.09.12 08: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여옥은 그냥 가만히 있기를 바랬어눈데 젼녀옥 아줌씨 가만히 있어

  3. Ether 2009.09.12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멍청한 고등학생인 제가 봐도 어이가 없더군요.
    저정도 말은 나도 한다, 블로그에서 본 말들이잖아- 같은 느낌.
    그냥 '시간때우다' 끝난 느낌이 역력해요.
    참나. 팬으로서 반대했던 토론인데, 강행했으면 내용이라도 좋았어야지, 정말 화가나네요.
    그리고 사회자의 역량이 중요하다는말, 공감합니다.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9.12 2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저 정도의 말은 초등학생도 할 수 있었던 토론이였어요. 사회자 정말 중요하다는걸 느꼈죠?ㅋㅋㅋ

    • 멍청한중학생 2009.09.20 17: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멍청한 중학생이 봐도 어이가없었습니다.
      물론 하는지도 모르고 잣지만....
      왜 연애인에대해 말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인천공항은 어디 간거죠?

    • 바람돌이 2009.09.21 14:23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쎄요?저도 뜬금없었지만 ..아마도
      현재 가장 큰 이슈의 시선을 돌리기 위한 연출이 아닐까 싶은 생각도 듭니다.
      지난해부터 그런 일들이 종종 있었죠.

      인천공항은 넘길 준비를 마친 모양입니다.
      관련된 사람들은 오해라고 하더군요.

  4. Favicon of https://tyrant.tistory.com BlogIcon Tyrant 2009.09.12 2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뭐 코메디 하는 방법도 가지가지..

  5. Favicon of https://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09.09.13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황당하더군요.
    블랙 코미디였지요.

  6. Favicon of http://nettenna.tistory.com BlogIcon 넷테나 2009.09.14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에 안붙어 있느라 못봤습니다. 개콘본다는 생각으로 한번 보고 싶어지네요..ㅋ

  7. 바람돌이 2009.09.14 14: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재범 이슈에 묻힌 인천공항의 일본기업ANA 매각설은 뉴스에서 보도도 안하더만..

  8. Favicon of https://pupil23.tistory.com BlogIcon 쏠트[S.S] 2009.09.15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흠..
    진짜 이런 토론 왜 한 겁니까?
    저도 보지는 못했지만.. 제목 자체로도 좀 어이가 없다는...
    오죽하면 출연자가 그런 말을 했을까요?

  9. 아슬프다... 2009.09.20 17: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해가 안가... 왜 이딴 토론을 하지..?
    토론프로그램이 맞는건가... 인천공항에서는 입도 뻥끗 안하네 ㅡㅡ
    진짜 인천공항 그거 일본기업넘어간다는거보고 울나라 대통령이 일본에서 건너온 스파이라고 생각까지 들었음....
    아 슬프다...

  10. Favicon of https://9bong.tistory.com BlogIcon d토끼삼촌b 2009.09.22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씨와 변씨는 재범이를 이용하는거죠..자신들이 인터넷에서 하도 욕 먹어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