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인도영화 블랙의 한국 홍보 싸이트가 누리꾼들의 장난으로 고생을 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이번달 27일 개봉되는 블랙은 보고 듣지도 못하는 8살 꼬마소녀 미셸과 그녀의 선생님 사하이와의 서로 어려움을 겪고 극복해 가는 두 사람의 인생을 담은 감동적인 영화인데요 타임지 선정 최고의 영화 베스트10에도 오른 영화이기도 합니다. 이에 이 영화 한국홍보싸이트에서는 '당신이 바라는 기적을 적어주세요'라는 문구와 함께 누리꾼들이 바라는 기적을 적어 넣을 수 있는 코너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이 코너를 통해 자신이 이루고 싶은 기적같은 일들을 공개하고 자신의 꿈을 이뤄보자라는 취지로 훈훈하게 마련한 이 코너에 누리꾼들의 장난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죠?

누리꾼들은 영화처럼 감동과 훈훈함의 기적보단 재밌는 기적을 원하는 모양입니다. 뭐 저야 그저 귀여운 장난으로 보이지만 가끔가다 눈살을 찌푸릴 글귀도 올라오는 것도 사실입니다. 이에 해당 관리자는 좀 고생을 하지않나 싶습니다. 감동적인 영화에 이런 문구를 달아 좀 아쉬운 감도 있지만 애시당초 필터링을 준비하지 못한 해당 관리팀에게도 문제점이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래도 참 새롭고 신선한 홍보방식이라 눈길이 가는건 사실입니다.

어제 영화 '국가대표'를 보면서 이 영화의 예고편을 미리 봤습니다. 예고편만으로도 참 감동적이였고 극장 곳곳에서 조용한 소리로 "저거 봐야겠네~", "재밌겠네~"하는 소리를 들었습니다. 저 역시 다른건 몰라도 이 영화는 꼭 봐야지란 생각도 했구요. 잠깐이였지만 음악도 감동적이였고 화면 또한 훈훈하기 짝이 없더군요. 이렇게 훈훈한 영화에 누리꾼들은 이제 그만 장난을 자제해야 하지 않을까요?^^ 별 일 아니지만 괜히 외신에 소식전파될까봐 조마조마 하군요. 그나저나 요새 정말 인도영화가 강세인듯 합니다.

- 공사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