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신의 미니홈피에 광우병 발언으로 미국 쇠고기 수입업체에게 수억원의 소송을 당한 배우 김민선을 두고 논란인 가운데 선배 배우 정진영이 11일 김민선을 질책한 한나라당 전여옥 의원에게 공개서한을 띄워 주목이 되고 있다. 앞서 전여옥 의원은 "연예인의 한마디-사회적 책임 있다"라는 제목의 글에서 공인인 연예인들은 그 영향력이 남다르기 때문에 자신의 한마디에 늘 사실에 기초하는가? 라느 매우 기본적이고 기초적인 질문을 해야 한다고 주장한 바가 있다.

이에 정진영은 한 인터넷 언론사(오마이뉴스)를 통해 "연예인 입조심 하라? 전여옥 의원님, 배우도 권리가 있습니다"라고 반박했다. 또 "의원님의 말씀이 '잘 알지 못하면 잠자코 있어라'라는 말로 들려 그것은 참으로 문제가 있는 논리라는 생각이 들어 쓰는 글"이라며 "잘 알지 못하면 알려고 노력해야 하고, 최소한 자기가 아는 만큼의 발언을 할 수 있는 것 아니냐? 전문가가 아니면 말하지 마라. 잘 모르면 가만히 있으라는 말은 소통을 근본적으로 차단하려는 병들고 시들어가는 반문화적인 언어라고 생각한다"고 일침을 가했다.

또한 후배배우 김민선을 옹호하면서 "배우라는 직업을 가진 한 시민으로서의 견해이며, 허위사실 유포가 아닌 자신이 먹을 것이 위험할까 걱정된다는 정당한 우려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미 일 년이 지난 일이고, 대게의 사실들이 밝혀졌다"며 "정부에서 쇠고기 수입과정에서 주무부처의 실수를 인정했고, 성급한 협상에 대한 시민들의 항의를 받아들여 이런저런 행정상의 추가 보완조치도 취했다. 영향력이 막강하므로 연예인을 공인으로 봐야 한다는 의원님의 논리를 차용하자면, 시민의 우려가 사실이었다라고 봐도 무방하지 않나?"라고 반문했다.

이어 끝으로 정진영은 "글을 쓰기 전에 김민선 씨와 통화하면서 괴롭겠다며 위로를 했더니 '뭐 어쩌겠어요 가만히 있어야지요'라는 말을 했다"며 "최소한의 자기 방어를 할 수 없는 어린 후배였다. 그녀가 최근 겪고 있을 심리적 공황을 고려하지 아니하고, 너무 엄혹한 충고를 주신게 아닌가라는 야속함이 든다"며 "그런 충고는 한 여배우게 주지 마시고, 진짜 공인들에게 주시길 바란다"며 의미있는 권리로 마무리를 지었다. 이 사건을 계기로 전여옥 의원의 저서 '일본은 없다'라는 책을 다시 읽고 싶군요.ㅋㅋ 선민의식으로 찌들은 마인드는 대체 언제 바꾸시련지? 그나저나 노무현 전 대통령은 고졸이라 무시하시던데 어떻게 정진영 씨는 서울대 출신인라 어떤 대처를 하실련지도 무척 궁금^^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basher.co.kr BlogIcon 자양동강아지새퀴 2009.08.13 1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여옥 여사께서 재정신이라면 부끄러움도 아실텐데

    정진영씨가 좋은 지적을 해도 이해나 할런지 걱정이군요

  2. Favicon of https://cdmanii.com BlogIcon 씨디맨 2009.08.13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사람이 국회의원이니 앞날이 캄캄해요 ..

  3. sn0070 2009.08.13 18: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진영씨 어쩜 국민을 대표해서 지당한 말씀 감사하고 존경합니다.
    당신같으신 분이 있기에 그래도 시들어만 가는 현실이 조금은 희망이 있군요.
    감사합니다.

  4. Favicon of http://bsnah.tistory.com BlogIcon 막장버러지 2009.08.13 1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로 건전한 상식을 갖고 있는 것 같지 않은 사람에게도 예의바르게 대응하는 정진영씨.....대인배로군요. 저같으면 저렇게 공손하게 얘기 못할텐데요....ㅎ

  5. 속이 다 시원하고만.. 2009.08.13 2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녀오크.. GG..

  6. 007 2009.08.13 2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드로메다에 사는 동네주민인 변희재씨도 한마디 하셨더군요.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8.14 0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쿠~ 정보 감사합니다.ㅋㅋ 안그래도 유심히 지켜보는 .... 근데 이 사람을 뭐라 해야하는지..ㅋ 여튼 지켜보는 사람인데 말이지요.ㅋ

  7. Favicon of https://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09.08.14 0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예인들이 그렇게 말에 책임을 지고 살아야 하면
    정치인들 당신들은 어떻게 할거니?
    정말 답도 읍네...특히 전여사님..어휴...

  8. 지나다가 2009.08.14 1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은 없다 본인이 쓴게 맞냐 안맞냐하는 의혹이 제기된 적이 있었습니다. 어떤 사람이 전여옥의원이 자기가 쓴 원고를 가로챘다고 주장한 적이 있었지요 미국소고기 수입업체는 아마도 본보기 삼아 여론의 입을 막기위해 소송을 한 것이 아닐까요? 하여튼 배우 정진영님이 속시원하게 일침을 가하셨군요 하지만 전여옥 의원의 말발도 무시할 수 없는 것이 현실이지요. 그런 가닥이 있으니 의원이 된 걸 테지만요

  9. Favicon of https://sephia.tistory.com BlogIcon sephia 2009.08.14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저 아줌마 욕하면 저 아줌마가 본인에게 뭐라뭐라 할까 골치임. ㄱ-

    (단대 무시하냐! 앙?)

  10. Favicon of https://libertystory.tistory.com BlogIcon -自由- 2009.08.14 1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예인과 정치인 과연 어느쪽의 말한마디가 사회적 책임이 클지....
    저 홈페이지에 1년전 4월의 지지인지 뭔지는 좀 잊어주었으면 좋겠군요

  11. 007 2009.08.14 2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koozijung님.재미있는 애니 한편 소개해 드릴께요.
    애니의 정체(?)는 잘..(먼산) 제목은 "삼국쥐전"이예요.

    http://www.kbs.co.kr/1tv/enter/3mouse/about/index.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