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 놀러도 댕겨왔겠다 그간 사먹는 음식도 많이 먹었겠다 다시 열심히 채식을 해야하지 않겠냐능;; 채식 한 달을 꼬박 채운 시점부터 어제 휴가를 다녀온 날까지 인간적으루다가 넘 많이 먹고 체크 할 겨를도 없이 그냥 암 생각없이 쳐묵쳐묵;; 내 느낌때문인지 몰라도 위장이 좀 아프다능;;

놀러 함 댕겨오면 몸이 무척 아픈데 아니나다를까 일어나자마자 온몸이 욱씬욱씬 쑤신다. 근데 갑자기 왤케 카레가 땡기던지;; 아마도 해수욕장 주차장서 왠 한가족이 취사를 하던데 카레향이 무척 진했다. 뭘 주차장서 밥까지 해먹나 생각한 반면에 같이 껴서 먹고 싶다는 생각까지 했는데ㅋ 요놈이 글케 먹고픈거다.
카레가루가 냉장고 한구석에 넘치고 넘쳤던지라 카레 구하는건 별 어렵지 않고 채식 전엔 카레는 뭐니뭐니 해도 소고기가 들어가야 제 맛이였는데 이젠 고기는 못넣고;; 그저 뭐 양파,감자,당근으로만 만들어 봤다. 매운카레라 그런지 오지게 맵긴 맵더만;;;ㅋ 여기에 다시 채식을 열심히 하고자 심기일전 샐러드를 해 먹으려 야채들은 채썰긴 했는데 드레싱이 없다;;; 어쩌나 고민을 때리던중 냉장고에 떠먹는 요구르트가 하나 보이는 것!
뭔 맛일까? 생각할 겨를도 없이 그냥 짬뽕해버렸는데 혹시나 사진으론 그럴싸하게 보인다고 절대 따라하지 말 것!! 이거 완전 맛이 개판이다. 뭔 세상에 이런 더러운 맛이 다 있나 시껍했다능;;; 아 신선한거 까진 좋은데 뭔 궁합이 이리도 안맞던지 그냥 쌩야채 뜯어 먹는게 더 나을듯;;; 여튼 카레는 맵고~ 샐러드는 느끼하고ㅋㅋ 담부턴 생각 좀 하고 음식 좀 만들어야 할 듯;; 여튼! 잘 놀다 왔고~ 잘 쉬다 왔고~ 뭐 이젠 뭐든 열심열심! 채식도 열심열심!^^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jlee4284.tistory.com BlogIcon 사이팔사 2009.08.02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식은 아직 진행중?.....
    몸이 굉장히 가뿐해지셨을듯합니다....^^
    저도 체중때문에 고민입니다....

  2. Favicon of https://frederick.tistory.com BlogIcon 후레드군 2009.08.02 1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밥을 먹기 전에 토마토를 1/2 ~ 1개 정도 먹으면 포만감이 더 커져서 식사량 자체도 적당히 줄일 수 있다고 하네요 병행해 보시면 더 효과가 있지 않을까 합니다 ^-^; 그리고 카레에 꿀 약간 혹은 우유를 약간만 넣어서 하면 훨씬 부드럽고 덜 자극적인 맛이 나면서 살짝 달달해 지는게 좋더라구요 ㅎ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_<;)/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8.02 1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하~ 좋은정보 감사드립니다.ㅋ 토마토가 정말 좋다고 하던데요ㅋㅋ 카레에 꿀 혹은 우유라ㅋ 상상이 안가지만 한 번 시도해 보겠습니다.ㅋㅋ

  3. Favicon of https://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09.08.02 15: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중은 얼마나 줄으신걸까요?
    사실 그게 궁금..ㅎㅎ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8.02 1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채식하고 8kg이 줄었습니다.ㅋ 부럽죠? 흐흐 허나;; 제가 좀 요요(?) 맞죠? 늘었다 줄었다 반복크리;; 여튼 그게 심한데 이번에 휴가를 다녀오고 어떻게 되었는지는 체크를 안해봤네요. 하도 먹고온지라ㅋㅋ 다시 체크해서 보고 함 올립죠.ㅋㅋ

  4. Favicon of https://tyrant.tistory.com BlogIcon Tyrant 2009.08.02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채에 드레싱이 잘못 된 게 아닌 거 같아요. 사진 상으로는^^;
    그냥 야채가 양배추와 오이가 아닌 양상추가 있었다면 조금 낫지 않았을까 상상을 ㅋㅋ;
    카레는.. 일주일 전에 끼니마다 챙겨먹은 기억이 있어 당분간은 멀리하고파요~;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8.02 2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양상추가 진짜 더 궁합이 맞을뻔 했네요. 허나 먹어도 먹어도 없어지지 않는 양배추는 냉장고 한가득 있을 뿐이고;;;;

  5. Favicon of https://lovelyjeony.tistory.com BlogIcon ♥LovelyJeony 2009.08.03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담부턴 버섯을 듬~~뿍 넣으시면 더더욱 맛있으실꺼에효.ㅎ

  6. Favicon of https://pupil23.tistory.com BlogIcon 쏠트[S.S] 2009.08.03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레에 원래 소고기 넣어서 드셨어요?
    으흠흠.. 울 집은 원래 감자랑 양파만 넣었는데..ㅎㅎ
    카레 급 땡기네요..ㅡㅡ;;

  7. Favicon of https://sirencha.tistory.com BlogIcon 현요 2009.08.05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그.. 표고버섯 넣어서 만들면 맛이 좀 더 진해지던데요, 고기 넣을 때하고 꼭 같진 않아도 야채만 넣는 것보다는요 ㅇㅂㅇ 카레 만들 때마다 고기 넣는 거 별로 안 좋아해서 전 그렇게 해먹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