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또 시험의 시간이 왔다. 저녁 연탄구이 삼겹살에 소주 한 잔 하자는 벗의 연락을 받고 잠시 망설이다 "다른거 먹음 안됄까?", "응 절대 안돼!", "으..응" 그리하여 향한 삼겹살집. 과거 채식하기전 여러번 밝혔듯 난 일주일에 3~4번은 삼겹살을 즐겼다. 주변서도 삼겹살 하면 날 떠올릴 정도로 항상 술과 삼겹살을 자주 즐기곤 했다. 그런 내가 채식하고 있다는걸 이젠 어느정도 아는 사람들이 말이지 일부러 놀리는 것도 아니고 메뉴를 삼겹살로 정하다니;; 심하게 분노가;; 뭐 어쨌든 다른거 먹음 되지 하고 들어갔지만, 요새 고기냄새 맡으면 좀 역한데 이 삼겹살이 너무도 먹고 싶은거다;;; 아!주여;; 다행히 삼겹살과 함께 양파와 두부, 그리고 김치 등 같이 구워 먹는게 많아 다행이라면 다행일까? 허나 녀석들 쌈싸먹는게 어찌나 부럽던지ㅠㅠ
허나!! 나에겐 두부가 있었다. 까짓꺼 하루쯤 먹으라고 유혹하는거 끝까지 뿌리치고 아무도 두부에 손을 못대게 한 후 혼자 내 앞에다 두부만 굽고 있는 꼴이란;;ㅋ 하지만 두부를 내어준건 2~3개뿐;; 식당 주인장께 두세번 두부 리필을 부탁하니 슬슬 눈치를 주는듯 하다. 하지만, 채식하면서 새롭게 알게 된 사실! 나 본인보다도 주변인들이 이럴땐 더 적극적으로 도와준다! 으하하;; "얘 채식한데요~ 좀 이해하시고 더주세요~"를 이구동성으로 외쳐들 주니 어찌나 감격스럽던지;;
식당 아주머니 아저씨도 신기한지 어쨌는지 표정이 쌩끗~좋아지면서 나중에 대충 짐작해보니 두부를 거의 한 모를 먹은듯 하다. 아 감동~ㅠㅠ 덕분에 녀석들은 고기를 굽고~ 나는 두부를 굽고~ 뭐 술이야 비슷하게 들어가지만 녀석들 내장엔^^ 고기덩어리가 들어가고 내 내장엔 콩이 들어간다 생각하니 이거 참 웃기기 그지없다. 처음엔 이녀석 길어야 일주일이라고 놀리던 녀석들도 슬슬 이런 술자리에서 나름 도움을 주고 있으니 채식을 더더욱 할만하다 자신감을 가져본다.

내가 어제 술이 살짝 취해서 순식간에 고기 한 점을 쌈싸먹었다고 주장하는 녀석이 있지만, 믿지는 못하겠고 다 지들도 신기해서 그러려니 농담으로 생각하고 싶다. 이렇듯 어느새 나도 모르게 고기를 퍼펙트하게 끊고 있으며 주변들도 슬슬 도움을 주고 있으니 왠지 마음이 편해지는건 무슨이유? 여튼 이렇게 채식을 선언하니 그 좋아하는 삼겹살 집에서 고기 한 점 입에 대지 못하고 두부김치만 실컷 먹는 웃지못할 해프닝도 생긴다.^^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yrant.tistory.com BlogIcon Tyrant 2009.07.16 1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냄새 때문에.. 고생 하셨겠어요^^;

  2. Favicon of https://feelimc.tistory.com BlogIcon 필림씨 2009.07.16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식주의까진아니지만
    전 삼겹살집가서 버섯모듬먹는대요
    고기보다 싸고 양도많고.....: )

  3. Favicon of https://rickvov.tistory.com BlogIcon 수확의계절 2009.07.16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중학교때 채식위주로 먹어서 애들이 거의 신선취급했었죠...
    그런데.. 한창 클때라서 결국 고등학교땐 육식을 점점 더 많이 먹기에 이렀다는...
    그나저나 채식위주로 드시면 몸이 정말 가뿐하실듯~

  4. Favicon of https://paxxstyle.tistory.com BlogIcon PAXX 2009.07.16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건은 아니라서 다행이군요^^; 비건은 저기 고기불판에 두부도 안구워먹죠. 기름땜에...

  5. Favicon of https://rickvov.tistory.com BlogIcon 수확의계절 2009.07.16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였을까요?? 20대인전 몸이 외소하고 키도 작습니다...ㅠㅠ

  6. Favicon of https://9bong.tistory.com BlogIcon d토끼삼촌b 2009.07.16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부도 몸에 안좋다고 하던데요.~~~~~맞는지 아닌지~~~~~~~~~~~????????????

    • Favicon of https://pupil23.tistory.com BlogIcon 쏠트[S.S] 2009.07.17 0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토끼삼촌님... 두부가 몸에 안 좋다고 누가...ㅜㅜ 전 요새 콩물두유 맨날 마시고 있는데.. 콩의 집결체인 두부가 몸에 안 좋다면 이건 정말 비극인데요.. 제발 아니길 바랍니다..ㅜㅜ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7.17 1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저도 듣긴 들었습니다만, 뭐;; 요즘 어디대학~연구팀이 이건 먹지마라 저건 먹지마라~하는거 보면서 세상에 먹을음식 하나 없더군요.ㅋㅋㅋ

  7. Favicon of https://pupil23.tistory.com BlogIcon 쏠트[S.S] 2009.07.17 0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쿠지님 정말 대단하시네요... 고기를 좋아하는 편은 아니지만 삼겹살 집에 가서 고기를 한점도 안 먹고 참기란 쉬운 일은 아니던데요..ㅡㅡ;; 오늘 저녁도 가뿐하게 미네랄두유 주스 한잔 들이켜고 운동을 가고 있는데.. 충주에서 올라온 선배에게서 전화가 와서 오랜만에 얼굴보자고... 저를 삼겹살 집으로 끌고 가셔서는 결국....ㅜㅜ 이성을 잃을 정도는 아니었지만... 오늘도 다이어트 노선에 차질을 빚고 말았네요...

  8. Favicon of https://9bong.tistory.com BlogIcon d토끼삼촌b 2009.07.17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정확히는 모르고요 콩을 어떻게 먹느냐에 따라서 달라진다고 들었습니다..즉 발효시킨 된장,청국장 같은건 좋은데 의외로 두부가 안좋다고 들었습니다.

    직접 본게 아니라 들은이야기죠..그래서 저도 확답은 못하겠습니다. 울동네 사람들은 두부 안먹습니다. 그게...생로병사에서 했는지....여튼 동네 할매들도 두부 안먹고요...울집 된장찌개에도 두부 없습니다.

    답을 정확한 근거를 가지고 해야하는데...애매하게 해서 ....--;; 실상 전 먹거리는 대충대충이라..좋어면 좋은갑다..나쁘면 나쁜갑다....

    최근에는 우유도 말이 많더군요...어느게 정확한건지...참말로.~~~~

    쿠지님이 두부 포스트 한번 작성해보시죠...^^;; 어느게 진실인지 저도 궁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