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9외인구단에서 드라마 시작때부터 울먹울먹 하던 현지. 어제 오랜만에 시청을 했는데 여전히 울고 있다. 대충 혜성을 생각해서 우는건 알겠는데 이건 뭐 사연을 알기도 전에 먼저 눈물 깔고 시작한다. 예쁘지 않았더라면 저마다들에게 한 대 맞을 캐릭터! 현지 씬이 시작되면 그저 이유없다 '아~ 쟤 또 울겠다' 역시나 운다. 얜 울러 나오는 배우인 것이다. 이젠 하다하다 눈물이 말라 눈에서 피나올 정도다. 눈이 하도 곱고 선해서 좋게 봐줄라 했는데 보다보다 이젠 무슨 강박증 환자 같기도 하다. 그리고 슬슬 무섭다. 그리고 드라마 슬슬 물말아 먹기 시작했으니 울보 현지는 아나운서가 된다. 기왕 하는거 김석류를 벤치마킹 하길....

그래 다 좋다. 물을 말아 잡숩던 산으로 가던 일단 우는거 부터 극복하자. 보아하니 개념 잠깐 놓친 작가님이 현지와 혜성의 라인을 형성하려 보인다. 엇?! 그러자니 엄지는 혜성의 아..아가를..이거 또 막장으로 가는건가요? 혜성과의 라인형성이 참 이해가 가지 않는 상황이지만 뭐 여튼 아나운서? 기자? 컨셉도 뭔가 까고 부수고 폭로하고 하는 등의 컨셉으로 보이는데 혜성에게 묻어가며 캐릭터 변신의 기회가 올지도 모르겠다.

여튼! 어린시절 차랑 맞장뜨며 헤딩할뻔 한거 혜성이가 구해줘 나이들어서까지 그녀의 기억속에 절절하게 남아 무한 미저리 사랑을 펼치는 현지! 이젠 집착 좀 그만하고, 우는것좀 자제하고 혜성과 짝짝꿍 맞아 멋진 '동생의 유혹'을 찍는 일만 남았구나. 지금까지 예쁘면 다 봐줬다. 하지만 현지! 예쁘면 다 봐줄수 있다는 생각에서 너의 발연기 덕에 예뻐도 봐줄 선이 있다는 것을 알게 해줬다. 앞으로 화이팅! 부탁한다. 덧, 이 드라마는 마동탁 빼고 다 싸이코!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lue-paper.tistory.com BlogIcon blue paper 2009.06.01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라마는 안타깝지만..
    아영님의 미모는 빛을 발하네요..
    여친한테 구박받았다는..ㅠ.ㅠ

  2. Favicon of https://joohouse.tistory.com BlogIcon JooPaPa 2009.06.01 1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번 우는거는 좀 그렇습니다. ㅋ
    엄지 임신소식에 저도 좀 충격이더군요, 이건 아니다 싶던데 말이죠
    혜성-현지 라인은 불가피하지 않나 싶습니다. 원작처럼 결혼을 할 것 같기도 하고
    원작을 보셨는지는 모르겠지만 야구예언가 '홍정희'라는 아나운서를 현지로 둔갑시키는것 같고
    이여자가 손병호감독을 가지고 놀죠.. 외인구단을 들었다 놨다.

    앞으로 기대가 많이 되는;;;;;;;;;;;;;;;

  3. Favicon of http://blue-paper.tistory.com BlogIcon blue paperr 2009.06.02 1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남상미 데뷔했을때 느낌이 많이 나던데요..
    어쨌든 아름다우시다는...
    *.*

  4. 섬지기 2009.06.04 17: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 만화에서도 나오면 울더라구요. 나름 살린건지도..*_*;;;

  5. Favicon of https://ondolmaru.tistory.com BlogIcon 온돌마루 2009.06.05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다 봐줄수 있는데..ㅎㅎㅎ
    너무 예쁘다~~

  6. 안슈 2009.06.08 10: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상 자체가 좀 울상인듯;;
    나올때마다 매번 채널 돌릴 수도 없고;;
    난감한 캐릭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