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강아지 녀석이 벌써 7살이군요. 뭐 물론 지금도 제 눈엔 예쁘지만 어릴적인 너무너무 예뻤는데~ 하는 짓도 귀엽고 말도 잘 듣고~ 아 근데 요녀석 요샌 짬밥 좀 드셨다고 훨 하던간에 귀차니즘의 절정이네요. 7살 넘도록 아직 시집을 안보내서 그런가;; 조만간 시집 보내야죠 뭐ㅋㅋ 아가야 생일 축하!!

'koozistory Pe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렇게 천둥치는 날엔...  (3) 2009.06.02
잠자리에 들 시간  (4) 2009.05.29
강아지 생일! 녀석 애기때 사진들  (9) 2009.05.15
아~ 몰라;; 다 귀찮어! zzzZZZ  (4) 2009.04.05
전인권 싱크로율 99%  (0) 2009.03.28
저기 님아?! 오렌지 언제 드셈?  (1) 2009.03.23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olongi BlogIcon 오롱이 2009.05.15 0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일 축하 한다고 전해 주세요..^^
    후훗... 웃는 모습이 너무 귀엽네요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5.15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ㅋ 오롱이 님의 블로그를 답방해 보니 진심으로 동물을 사랑하는 분인듯 싶습니다. 방문 내내 입꼬리에 미소가 올라가 있게 만든 신비로운 블로그인듯한 인상을 받기도 했습니다.^^

  2. Favicon of https://coffeestar.tistory.com BlogIcon maximus. 2009.05.15 08: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오~~~~~ 넘 귀엽네요 ^^
    핸드폰으로 찍으신거죠 -_ㅜ 화질이 쬐~~~ 끔 아쉬운듯

    마지막 사진 완전 만화 캐릭터같아요 ㅋㅋㅋ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5.15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핸폰으로 찍은 사진들이라 저도 쬐끔 아쉽네요. 그나저나 요새 저녀석이 개김성이 높아져서 큰일 입니다.ㅋ 마지막 사진은 일명 '힙덕후'로 불리우는 사진입니다.ㅋ

  3. 장군장미 2009.05.15 1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귀여워라..^^ 두발로 앉아있는거 보고 놀랐습니다..
    넘 이쁘고 귀여운 아가씨예요..^^
    아가씨..생일 축하해요..^^

  4. Favicon of https://lovelyjeony.tistory.com BlogIcon ♥LovelyJeony 2009.05.18 15: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귀여워서 눈물이 쥴쥴..ㅠㅠ

    근데 시집보내시는것보단, 중성화수술이 건강에도 좋답니다.
    애기낳은 후에 그 애기들을 누군가가 15년동안 책임감있게 키워줄수 있다는 보장이 없으니깐요.

    그 애기들이 또 애기를 낳고, 또 애기를 낳고..
    그럼 그 아가들은 누가 하나하나 건강하고, 책임감있게 쿠지님처럼 키워줄수있을까효?ㅠㅠ

    아..전 늘 생각이 너무 뭉게뭉게 입니다.;;

    암튼 쿠지생일 너무 츄카드려효~^^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5.18 1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희 어무이는 절대 애기를 못낳게 하신다 하더군요. 진짜 딸처럼 생각하시는 분이라;; 그래도 건강상 한번은 시집가야 한다기에 올해정도 한 번 시집을 가야겠지요.

  5. 통키 2009.06.22 16: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세울때 저사진이 쩡이였군요.
    인터넷에 돌았던 사진인데 예전에 넘 귀여워 제가 따로 저장하고 있었거든요. 저희아이도 시츄라서...
    주인공을 만나니 정말 반갑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