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롯데의 주장 조성환 선수가 '헤드샷'을 당했다. 아니 당했다기 보단 맞았다. 필자가 보아도 빈볼성의 공은 아니였다. 워낙 유명한 헤드 전문 투수라 또, 말 많은 투수라 색안경을 끼고 빈볼이라고 우길수는 있으나 동영상을 자세히 보면 분명 빈볼은 아니였다.

허나 한 팀의 주장이고, 조성환의 눈물나는 야구인생을 아는 사람이라면 머리에 붕대를 감싸매고 앰블런스에 실려가는 모습을 보고 있노라니 짠~하기 그지없다. 분명 채병룡 선수도 놀랐을 것이며, 롯데 및 SK선수들도 놀라면서 마음 아팠을 것이다. 그런데....유독 뜬금없이 짬밥답지 않게 흥분한 분이 계셨으니 바로 박재홍 선수이다.
 
부상이후 SK공격에서 타석에 들어선 박재홍 선수가 빈볼성의 묘~한 공을 받았다. 허허 사진보시게~ 박재홍 선수는 왜 이렇게 흥분하셨나? 보복성 빈볼이라 생각해서 무척 화가 난 모양이다. 여기서 중요한건 박재홍 선수의 개념없는 행동 하나에 채병룡 선수의 공까지 빈볼로 만들어버리는 순간이다. 박재홍에게 날라온 공도 분명 빈볼이 아니였다. 분명한건 투구의 진행방향과 속도를 가지고 딴지를 건다면 140km 이상으로 헤드 날린건 어떻게 설명할 것인가?

고로 SK의 공도, 롯데의 공도 둘다 빈볼이 아니였지만, 결과는 판이하게 달랐다. 한 사람은 병원에 실려갔고 또 한사람은 그냥 짬밥답게 좋게 넘어갈 수 있었으나, 패싸움 판을 만들고 말았다. 덧붙여 채병룡의 투구를 빈볼로 만들어버리는 꼴이 되어버렸다. 개념이 있는 짬밥이라면 그냥 웃으면서 넘어가고 롯데와 SK 쌤쌤을 할 수 있었으나 구장을 깽판 만들며 얼룩지게 한 것.

보복성 빈볼이라 판단하고 방망이 집어던져 죽일 기세로 뛰쳐나간 걸로 보아하니 '우리 맞췄다고 니네도 맞춰?' 이것밖에 더 있겠는가? 아니라면 '우린 빈볼 아닌데 오해하고 보복해?'하고 뛰쳐나갔다면 머리 붕대매고 실려간 조성환을 잊은 당신은 말 그대로 '돌+아이'. 더 찔리는 것이 있으니 더 날뛰었을 것이고, 선배고 코치고 눈에 뵈는거 없이 광분하실걸로 보아하니 채병룡의 공이 영상으로 봐선 빈볼이 아니지만, 박재홍의 행동으로 봐서는 '빈볼'로 충분히 의심할만한 경기였습니다.

덧 : 메인에 노출된 관계로 많은 분들이 방문해주시고 관심을 갖어주심에 감사를드립니다.
      허나 글의 내용이 민감한 부분인지라 감정이 섞인 댓글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죄송하지만,
      블로그 운영정책에 따라 반말과 욕설의 댓글은 현시간부로 삭제함을 알려드립니다. 
      이해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2/24 오후 01:11 -koozistory 드림-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곤사마 2009.04.24 14: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랑 의견이 같군. 최병룡보다 더 잘못한 놈이 박재홍. 롯데 선수들의 기분을 눈꼽만큼만 했더라도 저런 행동은 안나옴. 스크는 야구의 스포츠정신 다 흐리는 정말 좋아할 수 없는 팀!

  3. - 2009.04.24 14: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빈볼은 빈볼로 대응하는게 빈볼 확률을 낮춘다는 것도 모르나..

    그리고 정말 채병룡이 빈볼인지 아닌지는 감독이랑 본인만 알겠지만..

    SK이므로 빈볼이 99.9%

  4. 인천사람 2009.04.24 14: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인천 사람인데 에스케이가 싫다 정말
    배트 1000번 휘두를때 인격 수양 한번씩만 했으면 좋겠다
    누가봐도 빈볼이 아닌데
    달려나가서 손을 올린 박재홍은
    정수근보다 더 심한 징계를 가해야 한다

  5. 이영주 2009.04.24 14: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쓴님의 의견이 정말 공감이 갑니다~~ 저도 골수 롯데팬이지만 조성환선수 부상에

    모자를 벗고 사과하는 채선수를 보고 그냥 감정없이 넘어갈수 있었는데 ....

    박재홍선수 태도는 정말 이해가 안됩니다.

  6. 하마 2009.04.24 1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재홍 정말 개념 없다. 전에도 뭐경기 하는거 보면 심판들에게 성질부리는거 화면에 몇번 보이더만 ...훌륭한 선수가 되려면 매너 부터 지켜라 재홍아

  7. 흠.. 2009.04.24 15: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헤드샷은 다음에 빈볼로 해줘야 한다는 댓글이 있는데 사실인가요?
    이거완전 동물의 왕국도 아니고..

  8. 나그네 2009.04.24 15: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글에 완전 공감...

    도둑이 제발 저린다고...

    저렇게 흥분하는것 보니 지들이 먼저 빈볼을 던졌나 보네요...


    그리고 이것 저것 다 떠나서 후배한테 그짓거리 한것은 빈정상해 그럴수 있다고 쳐도...

    대선배한테 어찌 저리 싸가지 없는 짓을 하는지...

    저렇게 행동한 이면에는 공필성이 시켰다고까지 생각하는 모양인데...

    스포츠 이전에 인간으로서 인격수양부터 해야 되겠네요...

    박재홍은 나중에 코치되면 고의로 빈볼던지라고 후배 선수들 한테 시킬 위인인가 보죠???

    원래 부처눈에는 부처만 보이고 개눈에는 똥만 보인다고 하죠...

    정말 불쾌했음...

  9. 왜 이래 아마추어 같이.. 2009.04.24 15: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린 분명 프로야구를 보는데 아마추어 같은 플에이를 보고 있다..
    프로(pro-) 즉, Professional 이란 단어의 의미를 잘 새겨 보아야 할 것이다..

  10. sk 야구 2009.04.24 15: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k야구는 도의가 없습니다
    김성근감독 예의 강조하던데...
    상하 예의뿐만 아니라 동업계에는 서로에 대한 예의도 있습니다

    10여점 가까운 점수로 이기고 있으면서 그것도 특정팀 대상 연승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팀에게
    최소한의 예의가 있는 것 입니다.
    sk야구는 승부에는 강할 지 몰라도 그런면에서 인간적인 감동은 없는 승부 기계 마치 온라인 게임을 하는 듯 합니다.
    좀더 격조 있는 경기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적어도 2연패한 팀에서는 그러면 안되죠. 그러니 팬이 없는 것입니다.

  11. 나그네 2009.04.24 1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고 채선수 이런일이 한두번도 아니잖아요...

    물론 고의로 맞출 의도는 없었겠지만...

    타자 위협하는 공 던져서 본전 뽑겠다는 심뽀부터 뜯어고쳐야 합니다...

    보면 볼수록 정말 짜증납니다.

  12. SK에는 2009.04.24 16: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인간쓰레기가많네여

  13. Favicon of http://www.basher.co.kr BlogIcon basher 2009.04.24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병룡의 투구 동영상 봤는데

    깔끔한 빈볼같던데요 역시 평소 제구력이 좋은 투수 답게 멋진 제구력이었습니다

  14. Favicon of http://ㄷ BlogIcon 뽀로롱 2009.04.24 18: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래 sk 가 싸가지는 안습입죠.. 찌질한 인천넘들이 어디가나? ㅋㅋ

  15. 채병룡의공은빈볼입니다. 2009.04.24 19: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제대로 붙인 빈볼 이던데요?
    색안경 끼고 봐서 빈볼 처럼 보인다구요?
    그럼 지금 당신의 색안경부터 먼저 벗으세요
    그럼 자알~ 보일 겁니다.
    공 한 두개 살짝 빠진 빈볼이 맞다는걸.
    그리고 그 책임을 박재홍 한테만 떠 남기다니..
    안되니까... 이제 자기 편까지 팔아먹는 군요.
    제발 반성 좀 하세요.

    • 도끼 2009.05.07 1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누구나 자기 마음대로 생각할 수는 있지만, 근거 없이 말하는 것은 문제라고 봅니다.

  16.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4.24 1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이 정도로 댓글이 달릴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이거 대책이 안서네요. 천천히 댓글을 달 수 밖에 없는 심정 이해해주시길 바랍니다.ㅠㅠ

  17. Favicon of http://sixtyone.tistory.com BlogIcon 최라라 2009.04.24 2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출처는 표시해야 하지 않을까요? 엠팍-한게의 다느양님이십니다.

    • Favicon of https://koozistory.tistory.com BlogIcon koozijung 2009.04.24 2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진짜 깜빡했네요;; 제 모든 글에 이미지는 꼭 출처가 있는데 헐;; 이 글은 완전 깜빡했네요. 죄송합니다. 당장 수정하겠습니다.

  18. 솔직해 집시다. 2009.04.24 2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빈볼이잖아요.
    정확히 들어가는 140km의 강속구...
    뭐 머리를 맞추어서 선수생명 없애려고 한 것은 아니었겠지만
    너무 정확히 머리로 갔지요.
    솔직히 박재홍 선수도 빈볼인 것을 알고 그런 것이고요.
    박재홍 선수도 경헙이 많은 배태랑인데 그냥 흥분한 선수가 아니라
    이미 계산된 행동을 하였던 것일뿐이지.
    그리 비난할게 아니죠.
    결국 잘못은 공에 얼굴맞은 선수 잘못이지요.
    총알날라오는데 맞은 사람 잘못이지
    총쏜사람 잘못이겠습니까?

  19. 11 2009.04.25 0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본게 야구가 아니라 피구였네요ㅋㅋㅋㅋ

    특정구단이랑 경기할때는 실투로 공이 머리로 날아 올 가능성이 크니깐

    죽기싫으면 뭐 갑옷 입고 경기해야겠네요

  20. 아따라 2009.04.25 07: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정확하게 분석하셨네요
    박재홍의 어처구니없는 행동 하나가 야구판을 깽판으로 몰고 갔다고 생각되네요
    저런 선수는 내일이라도 얼른 은퇴했으면 싶군요 ..
    코치하고 선수하곤 엄연히 지도자와 선수 사이인데 예의도 없이 코치한테 대드는 폼이란 ..하하하
    박재홍도 유니폼 벗으면 코치부터 시작 할진데..
    잠시 "난 코치안하고 감독부터 할거야" 란 생각이 들었나 봐요..ㅋㅋ

  21. 망치 2009.05.07 1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재홍의 언행을 두둔할 생각은 추호도 없지만,
    요즘 인터넷의 와이번스에 대한 반응을 보면, 도가 지나치다고 봅니다.
    이건 완전 생매장 수준이지요.
    생각컨대, 2년 연속 일방적으로 우승을 하고, 올해도 여전히 잘 나가는 모습 보고 견제하는 심리가 기본적으로 깔려 있는 게 아닌가 합니다.
    그래서, 와이번스의 일거수일투족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 같기도 하고요.

    참고로 전 타이거즈팬입니다. 오해 마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