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름없다. 재료는 삼치 아니면 고등어와 양파 끝! 매콤짭쪼름한 안주가 땡길때 특히 소주와 함께 먹으면 아주 반 죽여놓는다. 일단 모든 요리의 핵심! 바로 양념장을 만들어 놓는다. 정확한 양? 그딴거 없다. 대충 눈대중으로 팍팍 넣는다. 고추장+간장+설탕+다진마늘+후추+참기름 끝이다. 먼저 후라이팬에 기름 둘러주고 삼치(고등어) 한덩어리를 굽는다. 대충 구워져다 싶음 양파 먼저 올려주고 양념장 뿌린다. 끝이다.ㅡ,.ㅡ;;;
헤헤 지글지글~

우헤헤 지글지글~

요리 끝! 그렇다. 벌써 끝인것이다. 양파가 대충 숨죽으면 그게 끝인것이다. 자 이제 쳐묵쳐묵~

숨어있는 물고기;; 한 점 뜯어다가 양파와 함께 소주 한 잔 털어내고 쳐묵쳐묵~

물고기(?)와 양파만으로 만든 빈곤 안주요리 끝!

`

'koozistory Cook > koozistory Alcoho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냉채족발  (11) 2009.04.07
삼겹살 외식, 마무리는 '볶음밥'  (6) 2009.04.05
[빈곤요리] 간단 소주 안주  (0) 2009.03.30
연탄구이 삼겹살  (0) 2009.03.25
사천탕수육, 삼선간짜장  (0) 2009.03.21
조개구이 & 양장피 그리고 장미oo  (4) 2009.02.23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