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랜만에 중식으로 폭주를 했다. 1차로 돼지갈비, 2차로 BBQ치킨, 3차로 중국요리. 미치지않고서야 저걸 다 배에 집어넣다니... 뭐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밥배 따로 술배 따로 있었으니 큰 문제는 아니였다. 더군다나 중국요리가 너무도 맛있는 집이였기에 배불러도 이 음식을 지금 입구멍으로 먹는지 콧구멍으로 먹는지 모를 정도로 달렸다. 우선 소고기를 재료로 매콤한 소스가 일품인 '사천탕수육' 그냥 술이 술술~ 그리고 술과 고기가 섞여 정신못차리는 위장에게 꽃게가들어간 '게짬뽕'으로 마무리! 국물이 예술이고 뭣보다 짬뽕에 들어간 수십가지 재료들이 보기만해도 침 질질~흘리게 했다.

새콤달콤 소고기 사천탕수육 요거 정말 '진리'요, 꽃게가 들어간 정말 국물이 깔끔하고 시원한 게짬뽕 요거요거 '구원'이니라.... 장소는 방배동 카페골목 '거목'


'koozistory Cook > koozistory Alcoho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천탕수육, 삼선간짜장  (0) 2009.03.21
조개구이 & 양장피 그리고 장미oo  (4) 2009.02.23
사천탕수육, 짬뽕! 간만에 중식으로 달려!  (0) 2009.02.13
찜닭  (0) 2009.02.11
꽃등심  (0) 2009.02.08
간장게장  (2) 2009.02.08
- 공사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