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네 흔히 말하는 '똥개'입니다. 두달 되었지요. 딱~ 지금까지만 이쁘지요..앞으론..;;휴....
근본없이 들어온 녀석이라^^ 요새 근본을 찾아주느라 진땀 좀 빼고 있습니다....;;;
신분세탁 훈련후 취침시간.. 마치 훗날 럭셔리 명견을 꿈꾸는듯~

'koozistory Pe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아지 파카구입  (0) 2009.01.02
칠면조 몸보신  (1) 2008.12.21
잠이 보약입니다.  (1) 2008.12.17
나른한 오후  (0) 2008.11.25
미안하다. 좀 봐주면 안되겠니?  (2) 2008.11.16
사람도 추워 죽겠는데 강아지라고.....  (3) 2008.11.11
- 공사중 -